본문 바로가기

도서 소개/계간 문파문학

문파문학 2020년 여름호

말하자면 AI와 함께 팬데믹이 공존하는 21세기는 문학의 죽음이 선언된 절망의 세기가 아니라 새로운 문학이 태동하는 운명의 세기일 뿐만 아니라, 이제까지와는 전혀 다른 형질의 문학이 태동하는 신기원에 당도하게 될지도 모른다.

 

- 김석준 , 권두언 문학의 사명 중에서

 

 

 

[도서 정보]

저자 : 문파문인협회 편집부

정가 : 12,000

출간일자 : 2020-6-1

페이지 : 184

 

 

[목차]

 

권두언

김석준 | 문학의 사명: 세계를 기호로 번역하라

 

EDITOR'S PICK

문신 | 누군가 페달을 밟아대는 저녁

 

시인과 함께 읽는 사진 한 장

글 조정인 / 사진 박무남 | 사랑의 기후

 

작가가 좋아하는 작가

박미경 | 삶의 골수骨髓를 열망한 사내 헨리 데이비드 소로(Henry David Thoreau)

영화이야기

홍유리 | 코로나 이후의 삶, <퍼펙트 센스>가 말하는 최후의 감각

 

기획특집

현대시 속에 날아든 새

윤의섭 | 지저귀는 새의 나이

이병국 | 시라는 장소에 관한 짧은 시론

이근화 | 경계에 선 존재들, 그리고 시의 날개

 

 

시마당

가영심 | 마음의 그늘

김종희 | 이제야 알았네

김완하 | 각주구검(刻舟求劍)

상희구 | 春詞

정숙자 | 백구과극(白驅過隙)

김보림 | 그 이후

김선진 | 아직도 내가 못 가는 까닭

박라연 | 어느 저녁에

성윤석 | 삼월의 눈

함성호 | 물소리, 바람소리 - 소쇄원에서

김규은 | 백차를 기뻐한다

신현락 | 부름

신영옥 | 굴뚝 재, 저 푸른 옷자락이

권현형 | 홍차를 함께 마시자고 말하고 싶었다

이병률 | 면역

변의수· 박이영 | 3점 슛의 방랑은 언제 집으로 돌아갈지 모른다

송승환 | 테이블

백미숙 | 면회사절

박서양 | 코로나 블루 2020 봄 편지

김문주 | 시창작교실 - 은유에 관하여

신미나 | 은하수와 청혼의 밤

박성현 | 빙하기

홍승애 | 봄이 오는 바다

김소형 | 에덴

김재현 | 어혈(瘀血)

이정훈 | 고래는 한 마디 하려 했을 뿐인데

이설빈 | 의자를 위한 네 번의 변주

문영하 | 금목서 그늘에서 백일몽을 꾸다

장선희 | 공황

정정임 | 그녀의 결혼식

최연하 | 어떤 반란

정수경 | 말의 불균형

 

이 계절의 초대 시인

나태주 (작품론 이성혁)

 

소시집

이경교 (작품론 이병철)

사공정숙 (작품론 한용국)

 

인터뷰

풀꽃시인 나태주, 사람을 살리는 시가 돼라

 

13회 문파문학상

심웅석

 

47회 문파신인상

안일균

정수안

김근숙

 

수필마당

유혜자 | 당신의 벤치는

정훈모 | 인생의 그림

김상미 | 적당한 거리

강대진 | 명당

이흥수 | 사월은

 

 

시인의 촉

이성렬 | 진실과 허상의 행간

 

문파가 읽은 좋은 시

이순현 | 어떤 순백의 가능성 (작품 류휘석 이기성 김연아)

 

 

 

'도서 소개 > 계간 문파문학' 카테고리의 다른 글

문파문학 2020년 여름호  (0) 2020.05.25
문파문학 2020년 봄호  (0) 2020.04.10
문파문학 2019년 겨울호  (0) 2020.04.10
문파문학 2019년 가을호  (0) 2020.04.10
문파문학 2019년 여름호  (0) 2020.04.10
문파문학 2019년 봄호  (0) 2020.04.10